치료클리닉

척추관절 중점병원

진료시간

신경클리닉

박원욱병원은 검사부터 치료까지 진심을 다합니다.

치매 | 다음과 같은 경우는 치매를 의심할 수 있습니다.

본문

1. 기억장애

- 이름, 전화번호 등을 기억하기가 힘듭니다.

- 며칠 전에 들었던 이야기를 잊어버려 같은 질문을 반복합니다.

- 어떤 일을 해놓고도 잊어버려 다시 합니다.

- 물건을 어디다 두었는지 몰라 찾아 헤맨 적이 있습니다.

- 심한 경우 오전의 일을 오후에 잊어버리거나, 방금 전의 일을 잊어버리는 경우도 있습니다.

- 가스불 위에 음식을 올려놓은 것을 잊어버려 태우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.


2. 언어장애

- 하고 싶은 말이나 표현이 금방 떠오르지 않고 물건 이름이 잘 생각나지 않습니다.

- 책을 읽을 때도 같은 문장을 여러 번 반복해서 읽어야 이해가 됩니다.

- 심한 경우에는 신문이나 잡지를 읽을 때 이야기 줄거리를 파악하지 못합니다.

- 말귀를 잘 못 알아듣습니다. 청력 저하에 의한 증상일 수도 있지만 치매의 초기 증상일 수 있으니 주의 깊게 보셔야 합니다.


3. 시.공간능력저하(방향감각상실)

방향감각이 떨어져서 길을 잃거나 자주 가던 곳도 가지 못하고 헤매는 경우가 있고, 심한 경우 집 안에서도 화장실을 못 찾고 헤매게 됩니다.


4. 계산능력 저하

- 계산능력이 떨어져서 이전에 잘하던 사람도 돈 관리를 못하게 됩니다.

- 시장에 가서 거스름돈을 받아오는데 실수가 생깁니다.


5. 성격 및 감정의 변화

- 이전에는 사교적이었으나 외출하기를 싫어하고 집안에만 있으려고 합니다.

- 평소에는 엄격하던 사람이 이상할 정도로 너그러워집니다.

- 의욕적으로 하던 일조차도 귀찮아합니다.

- 어린아이같이 생각이 단순해집니다.

- 이기적으로 변할 수도 있고 세수나 목욕 등의 개인위생도 게을리하게 됩니다.


6. 이상행동

- '누군가 자기 자신의 물건을 훔쳐 갔다, '배우자가 바람을 피운다.', '남이 나를 해치려 한다.'는 등의 망상을 보이는 경우가 있습니다.

- 때리거나 고함을 지르거나 욕설을 하는 등의 공격적인 행동을 보이기도 합니다.

- 고함을 지르거나 욕설을 하는 등의 공격적인 행동을 보이기도 합니다.

- 집안을 왔다 갔다 하면서 옷을 입었다 벗었다 하거나 장롱이나 서랍에 있는 모든 옷을 꺼내서 다 개어서 다시 넣었다가 또 꺼내서 정리하는 반복적인 행동을 보이는 경우도 있습니다.

- 쓸데없이 바깥을 배회하는 증상을 보이기도 합니다.